'우리엔' 국내 동물병원용 전자 차트 1위 기업 등극

2019.01.22

 

 

'우리엔', 국내 동물병원용 전자차트 1위 기업 등극

 

 

 

- 전자차트 기업 PnV인수로 시장 점유 50%1 차지

- 동물병원 플랫폼과 네트워크 기반 사업 다각화 계획 밝혀

- 우리엔, 국내 1위 플랫폼 기업 넘어 전세계 동물용 이미징 사업 1위할 것

 

 

 

MyVet table i72w_세계 최초로 72인치 규모 촬영이 가능한 동물용 DR(디지털 디텍터) 시스템.jpg

(세계 최초로 72인치 규모 촬영이 가능한 동물용 DR 시스템 - MyNet table i72w)

 

 

 

동물용 영상장비/솔루션 전문 기업우리엔(www.woorien.com, 대표 고석빈)’이 동물병원용 전자차트(electronic medical record, 약칭 EMR) 분야에서 명실상부한 국내 1위 기업이 되었다고 x일 밝혔다.

 

우리엔은 이달 초 동물병원용 전자차트 e-Friends(이프렌즈) 공급 업체 ㈜피엔브이(www.pnv.co.kr, 이하 PnV)를 인수해 고객 동물병원수를 1,800개로 늘리며 시장 점유율 50%를 넘어섰다

 

우리엔은 동물병원용 전자차트 및 동물병원 전용 영상 진단장비 전문 기업으로, 국내 동물병원 DR(Digital Radiography) 과 동물 치과 센서 분야 1위 사업자다. 이번 인수를 통해 동물병원용 영상 진단장비 시장은 물론 EMR 분야에서도 1위를 차지하게 되었다.

 

동물병원용 전자차트는 수의사가 동물병원을 찾은 개나 고양이 등 동물을 진료, 관리하기 위한 차트를 전산화한 소프트웨어다. 동물의 품종, 나이, 성별, 라이프사이클, 검사, 진료, 치료 관련 정보 등 동물 진료와 관련 서비스 등 동물병원 운영에 필요한 각종 정보가 관리된다.

 

우리엔은 이번 PNV 인수로 국내 최대 규모 동물병원 정보와 네트워크를 가진 1위 플랫폼이 된 만큼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전자차트와 연계한 영상 판독 서비스는 물론 동물병원용 약품 공급에도 나선다. 이를 위해 동물병원 약품 유통업체에이팜도 인수했다. 약품 관리와 전자차트를 연계한 스마트 동물병원 관리 시스템 등 양사의 시너지를 활용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고석빈 대표는동물 전용 CT, 우리엔 DR시스템, 클라우드 기반 전자차트 등 신제품 출시와 함께 의사들의 진료 편의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다양한 동물 및 동물병원 관련 사업자와 적극 제휴해 동물병원 플랫폼 서비스 모델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우리엔의 말 전용 영상장비 '사이테이션'.jpg

 

 

(우리엔의 말 전용 영상장치 '사이테이션')

 
 

 

우리엔은 국내 동물병원 1위 플랫폼 기업의 위치를 확고히 하면서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우선 강점이 있는 동물용 영상진단 솔루션 분야 글로벌 1위를 목표로 동물전용 CT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고, 미국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고 대표는모기업인레이언스와 바텍을 포함한 그룹 관계사의 R&D 역량, 글로벌 유통망, 생산 품질 관리 체계 등이 든든한 힘이 된다.”글로벌 시장에서도 동물용 영상 진단 솔루션 분야 1위를 단기간에 선점하겠다. ”고 밝혔다.  

 

 

 

 

맨위로